2024.07.16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6.1℃
  • 서울 25.6℃
  • 대전 25.7℃
  • 흐림대구 27.8℃
  • 울산 25.4℃
  • 광주 24.9℃
  • 부산 24.0℃
  • 흐림고창 25.8℃
  • 흐림제주 32.4℃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7.0℃
  • 흐림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7.3℃
  • 흐림거제 23.1℃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아시아 크루즈산업 지속성장과 비전' ... 10~12일 세계 업계.전문가 논의

 

아시아 크루즈 산업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제11회 제주국제크루즈포럼이 10일 개막했다.

 

해양수산부와 제주도가 주최하고 제주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이 포럼은 '아시아 크루즈 산업의 지속 성장과 미래비전'이라는 주제로 12일까지 사흘간 메종글래드 제주 호텔 등 도내 일원에서 열린다.

 

로열캐리비언, 코스타, 엠에스씨(MSC), 프린세스, 노르웨지안, 홀랜드아메리카 등 글로벌 크루즈선사와 더불어 일본의 엠오엘(MOL) 크루즈, 중국의 블루드림 크루즈 등이 참여해 제주 크루즈 시장 다변화와 아시아 크루즈 산업 발전을 위한 논의의 장이 더 풍성하게 진행된다.

 

강도형 해양수산부장관은 영상을 통해 "크루즈는 매일 다른 관광콘텐츠, 호텔급 숙식 등을 그 어떤 관광상품보다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21세기 최고의 관광상품"이라며 "전 세계 관광객은 아직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지만, 2023년 크루즈 관광객은 2019년 대비 7% 증가한 3200만명을 기록하고 있으며 올해에도 전년 대비 10% 증가한 3500만명의 관광객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해양수산부 역시 신규 기항지 개발과 항만 인프라 확충, 기항지별 차별화된 테마 구축, 관광콘텐츠 고도화 등을 통한 크루즈선 기항 여건 개선과 친환경 인프라 조성 등 크루즈 산업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정책적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오영훈 제주지사는 환영사를 통해 "제주국제크루즈포럼은 대한민국에서 유일한 크루즈 국제회의이자 아시아 최대 크루즈 축제"라며 "그동안 아시아 크루즈 산업의 현안과 장기적인 비전을 깊이 있게 논의하면서 산업의 성장과 도시 간 교류 협력을 뒷받침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제주만의 경험과 성과를 공유하면서 함께 번영하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밑거름이 되겠다"고 밝혔다.

 

고승철 제주관광공사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아시아·태평양 지역 크루즈 산업은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시장으로 그 잠재력은 무궁무진하다"며 "모두의 지혜를 모아 아시아 크루즈 산업의 지속 성장과 미래비전을 만들어나가는 행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첫날 포럼에는 글로벌&아시아 크루즈 트렌드와 협력, 크루즈 선사가 바라본 한국 크루즈 산업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한 논의가 이어진다.

 

 

둘째날에는 해외 크루즈 출입국 사례를 통한 한국 크루즈 산업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크루즈 기항지 체류시간 연장을 위한 CIQ(세관·출입국·검역) 개선 방안을 논의한다.

 

포럼 마지막 날인 12일에는 해외에서 참석한 연사와 선사 관계자 등이 제주 해녀 체험 행사를 한다.

 

2013년부터 매년 개최되는 제주국제크루즈포럼은 국내·외 크루즈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아시아 크루즈 발전을 위해 주요 사안을 논의하는 등 활발한 비즈니스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제이누리=김영호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