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4.0℃
  • 서울 24.4℃
  • 대전 22.2℃
  • 흐림대구 23.6℃
  • 흐림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24.5℃
  • 흐림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6.1℃
  • 흐림제주 27.3℃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2.3℃
  • 흐림금산 22.0℃
  • 구름많음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상금 100만원 기탁 ... "출항 해녀들이 독도수호에 큰 역할"

 

정승아(18) 청심국제고 3학년 학생이 2024년 삼성휴먼테크 논문 대상 상금 100만원을 제주해녀문화 활성화를 위해 기부했다.

 

제주해녀문화예술연구협회와 서울제주균형발전시민연합회는 정승아 학생이 지난 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제주해녀문화 지속 가능성과 활성화 방안' 포럼 개회식에 참석해 상금을 쾌척했다고 9일 밝혔다.

 

정승아 학생은 올해 삼성휴먼테크 논문 대상에서 '토양오염 원인 구리의 친환경적인 제거 및 마스크 항균 능력의 증가를 통한 환경보호 방안에 대하여'라는 논문으로 고등부 환경부문 동상을 받았다.

 

그는 평소 독도를 해외에 알리는 홍보활동을 하면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제주해녀문화에 관심을 갖게 됐다고 전했다.

 

그는 "많은 외국인이 동해를 일본해로 잘못 알고 있다"며 "독도 문제를 공부하다가 제주 출항 해녀들이 독도를 지키는 데도 큰 역할을 했다는 것을 알고 작은 상금이지만 제주해녀문화를 알리는 데 보태고 싶었다"고 말했다.

 

양종훈 제주해녀문화예술연구협회장은 "독도를 통해 제주 해녀의 역사까지 들여다보고 상금을 쾌척한 정승아 학생에게 감사드린다"며 "기부금으로 브로치를 만들어 은퇴하는 해녀들에게 선물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