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9.3℃
  • 구름많음대전 -7.2℃
  • 흐림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1.9℃
  • 흐림광주 -2.3℃
  • 구름많음부산 -0.8℃
  • 흐림고창 -4.4℃
  • 구름많음제주 4.5℃
  • 맑음강화 -10.0℃
  • 흐림보은 -6.9℃
  • 구름많음금산 -6.5℃
  • 흐림강진군 -1.3℃
  • 흐림경주시 -3.1℃
  • 구름많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정상 6812m 아마다블람, 세계최고 미봉(美峰) 꼽혀 ... 김동진 대원 5일 제주 입도

제주도산악연맹 소속 김동진(49)대원이 네팔 히말라야 에베레스트 아마다블람(6812m) 정상 등정에 성공했다. 

 

4일 제주도산악연맹에 따르면 김동진 대원은 지난달 21일 ‘2022 대한산악연맹 창립 60주년 기념’으로 추진한 아마다블람 등정대 부대장으로 참여해 양영복 대원, 한준수 대원과 함께 정상등정에 성공했다. 

 

세계 최고의 미봉(美峰)으로 꼽히는 아마다블람은 네팔 동부 히말라야 에베레스트와 로체 등 거봉 사이에 있다. 주봉(6812m)과 서쪽의 부봉(6170m)의 모습이 마치 어머니(Ama)의 가는 팔이 큰 보석 장식(Dablam)을 안고 있는 것 같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네팔 히말라야 아마다블람 정상 등정에 성공한 김동진 대원은 오는 5일 제주로 돌아온다.

 

한편 김동진 대원은 지난 2015년 제주산악도연맹이 세계 초등에 성공한 니암보공가(6144m) 원정대 정상 등반에 참여하기도 했다. 

 

또 2016년 세계에서 7번째로 높은 산인 히말라야 다울라기리(8167m)를 등정하기도 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