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5.3℃
  • 서울 25.5℃
  • 대전 25.6℃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8.2℃
  • 흐림광주 26.8℃
  • 흐림부산 27.4℃
  • 흐림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27.2℃
  • 흐림강화 25.1℃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5.1℃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21대 총선 대비 9.13%p 높아 ... 여야 사전투표 독려.코로나19 확산세 영향?

 

제20대 대통령선거 제주지역 사전투표율이 33.78%로 집계됐다. 사전투표가 치러진 이후 역대 최고치다.

 

5일 제주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제20대 대통령선거 사전투표 기간인 지난 4일과 5일 양일간 제주지역 유권자 56만4354명(전국 4419만7692명) 가운데 19만626명이 투표한 것으로 집계됐다. 투표율은 33.78%다.

 

제주시는 33.02%(13만4921명), 서귀포시는 18.62%(5만5705명)로 조사됐다.

 

이는 사전투표가 치러진 역대 선거 중 가장 높다. 이 뿐만 아니라 제주 사전투표율 30% 돌파 자체가 이례적이다. 

 

이전까지 사전투표율이 가장 높았던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율 24.65%(13만6822명)보다 9.13%p 높은 수준이다. 이전 제19대 대통령선거 사전 투표율 22.43%(11만6186명)와 비교해도 11.35%p 올랐다.

 

이 같이 높은 사전투표율은 여야에서 세력결집을 위해 사전투표를 독려한 점, 오미크론 등 코로나19 확산세에 대한 우려 등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제20대 대선 본투표는 오는 9일 치러진다. 여야 각 정치권도 대선 막바지 표심 사로 잡기에 총력을 기울일 전망이다. [제이누리=박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