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8.2℃
  • 박무서울 2.1℃
  • 맑음대전 7.0℃
  • 맑음대구 7.9℃
  • 구름많음울산 12.4℃
  • 맑음광주 8.0℃
  • 구름조금부산 10.4℃
  • 구름많음고창 7.3℃
  • 구름조금제주 12.5℃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5.9℃
  • 구름조금금산 7.8℃
  • 구름조금강진군 10.5℃
  • 구름조금경주시 9.7℃
  • 구름많음거제 12.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5.6일 제주월드컵경기장 광장 ... 10개국 600여명, 세계랭킹 1.2위도 참가

 

2019 문화체육관광부의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된 '국제농구연맹(FIBA) 3X3 제주 챌린저 2019' 대회가 오는 5일과 6일 이틀간 제주월드컵경기장 광장에서 열린다.

 

3x3농구는 아시안게임과 올림픽에서도 정식종목으로 채택될 만큼 호응을 얻고 있는 새로운 농구 종목이다. '길거리 농구'로 알려져있다.

 

하지만 FIBA가 새롭게 규칙을 제정해 국제적인 스포츠로 성장하고 있는 종목이다.

 

이번 대회는 10개국 600여명이 참가하는 국제 대회로 사업비 2억8800만원이 투입된다. 세계 3X3 올스타급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세계랭킹 1위와 2위를 차지하고 있는 노비사드(세르비아)와 리만(세르비아)의 출전이 확정됐다. 동유럽의 강호 피란(슬로베니아)도 제주 챌린저 대회에 참여한다.

 

국내에선 한국 3x3 국가대표들로 구성된 하늘내린인제(김민섭, 박민수, 방덕원, 하도현)팀과 홍천, 천안, 서울 총 4팀의 출전이 예정됐다.

 

경기는 참가종별 챌린저(16팀), U15부(15팀), U18부(15팀), 오픈부(15팀), 세미프로리그(10팀)로 진행된다. 지역대회 1.2위팀(U18부제외)에게는 2019 KXO파이널 참가자격이 주어진다.

 

조상범 제주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제주에서 'FIBA 3X3 제주 챌린저'가 열리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국제대회 개최를 통해 한국 3X3농구의 위상을 정립하고 제주가 스포츠의 성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회로 삼고자 한다”고 말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