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민주당·진보당·새진보연합 선거연합에 따른 합의 ... 경선 방식과 시기는 미지수

 

제주시을 선거구의 더불어민주당 김한규 국회의원과 진보당 송경남 후보가 후보 단일화를 하는 방향으로 가닥이 잡혔다. 경선 방식으로 진행될 전망이다.

 

민주당 민주연합추진단장 박홍근 의원과 진보당 윤희숙 상임선거대책위원장, 새진보연합 용혜인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지난 21일 국회에서 만나 범야권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민주개혁진보연합’ 창당에 대한 합의 서명을 했다.

 

세 정당은 지역구 후보를 단일화할 경우 경선을 통한다는 대원칙에 합의했고, 정당별 비례대표 후보 추천 몫도 정했다.

 

제주에서는 제주시을 선거구가 후보 단일화 지역구에 해당된다.

 

진보당에서는 송경남 후보를 일찌감치 확정해놓고 총선에 뛰어든 상황이다. 합의문에 따르면 민주당 김한규 의원과 진보당 송경남 후보 단일화를 위한 경선을 추진해야 한다. 다만 구체적인 경선 여론조사 방식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에 대해 도내 정치권 일각에서는 민주당 김한규 의원과 진보당 송경남 후보간에 실제 경선이 치러질지, 제주시을 선거가 3자구도로 재편될지 새삼 이목이 쏠리고 있다.

 

제주시을 선거구에서는 현재 강순아(녹색정의당), 김승욱(국민의힘), 김한규(더불어민주당), 송경남(진보당. 이름 가나다순) 4명의 예비후보들이 총선에 도전중이다. 단일화가 성사되면 제주시을 선거전은 3파전으로 치르게 된다. [제이누리=오신정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