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귀포 계곡서 트레킹하던 자치경찰 간부 추락사

기사승인 2021.08.01  12:59:35

공유
default_news_ad1
   
▲ 로프 이용해 구조작업하는 119구조대. [연합뉴스]

한라산 둘레길에서 트레킹을 하던 제주자치경찰 간부가 계곡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1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전 11시 50분께 서귀포시 남원읍 신례리 효명사 인근 한라산 둘레길에서 트레킹을 하던 제주자치경찰단 소속 김모(57) 경감이 내리막길에서 발을 헛디뎌 10m 계곡 아래로 추락했다.

김 경감 일행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오후 1시 30분께 현장에 도착한 뒤 로프 등을 이용해 오후 1시 55분께 김 경감을 구조했지만 이미 숨진 상태였다.

경찰은 일행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이주영 기자 anewell@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ad37
ad38
ad39
ad40
ad41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