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시청 고위간부 직위해제 ... 품위유지 의무 위반

기사승인 2021.01.19  13:50:55

공유
default_news_ad1

- 부하 여직원 성희롱 의혹? ... 제주시 "결론나지 않은 사안이라 말할 수 없어"

   
▲ 제주시청.

제주시청 고위간부가 품위유지 의무 위반 의혹으로 직위해제됐다. 

19일 제주시 등에 따르면 최근 제주도 감사위원회가 A국장의 공직자 품위손상 행위에 대한 조사를 시작함에 따라 A국장 직위가 해제됐다. 

A국장은 부하 여직원 성희롱 등 공무원 품위손상 사유로 조사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가공무원법 제63조는 공무원이 품위손상 행동을 할 경우 징계처분을 내리도록 규정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A국장이 품위유지 의무 위반 사유로 조사를 받고 있어 직위해제 처분이 내려졌다"면서도 "아직 결론나지 않은 사안이라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이주영 기자 anewell@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ad37
ad38
ad39
ad40
ad41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