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해경, 튜브타고 바다로 떠밀려간 8세 여아 구조

기사승인 2020.08.04  16:51:08

공유
default_news_ad1
   
▲ 제주시 한림읍 협재 해수욕장에서 관광객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여아가 물놀이를 하던 중 바다로 떠밀려갔다가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4일 오전 11시13분께 제주시 구좌읍 세화리 해변 약 50m 해상에서 튜브를 탄 A(8)양이 바다로 떠내려간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수상 오토바이로 인근 해상을 순찰 중이던 제주파출소 경찰관을 급파, 오전 11시20분께 A양을 구조했다.

해경은 A양이 건강에 이상이 없어 보호자 B(43)씨에게 인계했다.

해경 관계자는 “보호자는 어린이가 안전한 곳에서 보호를 받으며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주의해 달라”면서 “해상에서 이안류에 의해 성인도 먼 해상으로 밀려 나가는 경우가 빈번하게 발생해 지정된 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즐기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양은희 기자 jnuri@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ad37
ad38
ad39
ad40
ad41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