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 방글라데시 코로나 확진자 접촉자, 모두 18명

기사승인 2020.06.19  10:51:36

공유
default_news_ad1

- 동행한 유학생 및 버스기사 등 ... 제주도, 항공기 접촉자 파악 중

   
▲ 제주국제공항에 서 있는 돌하르방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마스크를 쓰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방글라데시 국적 유학생들의 접촉자가 18명으로 확인됐다.

제주도는 지난 1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방글라데시 국적 유학생 3명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19일 오전 10시 기준 접촉자가 모두 18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파악된 밀접접촉자는 제주국제공항 도착장에서 특별입도절차를 안내하는 안내요원 1명, 제주공항에서 임시숙소까지 이송을 담당했던 한라대 버스기사 1명, 이들이 머물고 있는 임시숙소 관계자 1명, 함께 입국한 학생 15명 등이다.

방글라데시 유학생들이 김포공항에서 제주로 들어올 때 이용한 항공기 내 접촉자에 대해서는 현재 파악 중이다.

이들은 방글라데시 현지에서 지난 17일 오후 8시40분 대한항공 KE9656편에 탑승, 18일 오전 5시10분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입국 직후 공항 방역택시를 이용해 김포공항으로 이동했으며 개별적으로 항공권을 구입, 4대의 항공편으로 나눠 제주에 들어왔다.

확진판정을 받은 3명 중 1명은 낮 12시52분에 제주공항에 도착한 티웨이 TW713편에, 다른 2명은 오후 1시44분 제주에 도착한 제주항공 7C117편에 탑승했다.

도 방역당국은 코로나19 확진자를 중심으로 전후 3열의 승객을 접촉자로 분류하고 있는만큼 이들과 같은 비행기에 동승한 항공기 내 접촉자를 찾기 위한 역학조사를 하고 있는 상황이다.

제주 17번·18번·19번 코로나19 확진자의 접촉자 18명 중 유학생 15명은 제주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가 완료된 상태다. 현재 미결정 1명을 제외한 14명은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미결정 판정은 유전자 증폭 결과 수치 값이 양성과 음성 판정 기준값 사이에 위치해 결과 판정이 어려운 상태를 말한다.

한편, 확진자의 접촉자 18명은 모두 자가격리 조치가 완료됐다. 이들이 거쳐간 장소에 대해서도 방역소독이 완료됐다. [제이누리=고원상 기자]

제주 17·18·19번째 확진자 이동경로

   
 

고원상 기자 kws86@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ad37
ad38
ad39
ad40
ad41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