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원희룡 "정권실세들 '권력남용과 사유화' 국민 분노"

기사승인 2019.12.04  11:26:18

공유
default_news_ad1

-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논평 ... "집권세력 자성 목소리 들리지 않는다"

   
▲ 원희룡 제주지사

원희룡 제주지사가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개입 의혹’ 등의 수사와 관련, "정권 실세들의 '권력남용과 사유화', '민주주의 파괴', 내 식구에게만 관대한 '이중성'에 국민이 분노하고 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원 지사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제식구 비리 감싸기, 선거용 하명 수사...'라는 제목의 글에서 "청와대 핵심 참모들의 부적절한 처신으로 문재인 정권에서는 사라질 줄 알았던 단어들이 연일 언론을 장식하고 있다"며 "그런데도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은 납득할 만한 해명은 커녕 오히려 '검찰의 개혁 저항'이라는 본질과 다른 궤변만 늘어놓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이쯤 되면 나올 법한 집권세력 내부 자성의 목소리 조차 밖으로는 하나도 들리지 않는다"며 "핵심을 잘못 짚어도 한참이나 잘못 짚었다"고 말했다.

   
▲ 원희룡 제주지사 페이스북 캡쳐. [사진=뉴시스]

이어 "문제의 핵심은 정권 실세들의 '권력남용과 사유화', '민주주의 파괴', 내 식구에게만 관대한 '이중성'에 국민이 분노하고 있다는 사실"이라며 "문재인 정권은 조국사태에서 나타난 정의와 공정을 향한 국민의 열망에 또 한 번 찬물을 끼얹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원희룡 지사는 "국민이 지켜보고 있다. 문재인 정부 1호 국정과제인 '적폐청산'의 원칙을 스스로에게도 적용할 때 국민은 비로소 그 진정성을 믿는다"며 "독선과 오만으로 불행한 역사를 되풀이 하는 우를 범하지 말라"고 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양은희 기자 jnuri@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ad37
ad38
ad39
ad40
ad41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