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주신용보증재단, 추석 긴급자금 200억원 지원

기사승인 2019.08.22  14:23:31

공유
default_news_ad1

- "보증 처리기간 하루로 대폭 줄여 ... 현장보증 이동상담실도 운영"

   
▲ 오인택 제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제주신용보증재단이 추석을 맞아 긴급운영자금 200억원을 지원한다.

제주신용보증재단은 민족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자금난을 겪고 있는 도내 자영업자를 위해 긴급운영자금 200억원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재단은 22일부터 다음달 11일까지 일시적인 자금 부족, 원자재 구매대금, 임금체불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서민 자영업자들을 최우선으로 지원할 게획이다.

재단은 긴급운영자금인만큼 신용보증 신청 시 보증처리기간을 7일에서 하루로 대폭 줄여 신청 다음날 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 영업시간 내 방문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사전 예약 시 오후 9시까지 야간예약상담실을 운영한다.

특히 오는 28일부터는 도내 시장과 상가 일대에 '찾아가는 현장보증 이동상담실'을 운영하면서 현장상담에서 자금지원까지 원스톱(One-stop)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오인택 제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경기가 어려운 만큼 신속한 자금 지원을 통해 도내 자영업자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이주영 기자 anewell@jnuri.net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